소드 아트 온라인 - 앨리시제이션 - 13화(감상기) └ TVA 감상기

>> 소드 아트 온라인 감상기 목록




안녕하세요?


연말의 한 주간 휴방, 덕분(?)에 감상기도 한 주 쉬어서 한 주 차를 줄일 의지가 전혀(!) 없는 저...



지배자와 조정자
주요 장면과 내용은 피하지만, 줄거리는 약간씩 언급되므로 주의를 요합니다.
때로는 오해를 불러올 수도 있으니, 작품을 제대로 보시길 추천 드립니다.

한 소녀를 통해 언더월드의 현 상태와 앞으로의 상황에 대해 알게된 키리토...
드디어 이 세계에서의 진정한 목표를 가지게 되는데!!!


>> 200년의 보상...





>> 100층!?


표정이 살아있어!!!


>> 이 처자...


물 빠진 아스나?! 일리가...


>> 13화 감상 소감

이번 화는 원작 기준으로 12권의 <제7장 두 명의 관리자 인계력 380년 5월>을 모두 다뤘어요.

정합 기사를 만나 위기의 순간, 어디선가 나타나 키리토와 유지오를 구해준 그녀는 카디날. 정확히 표현하자면, 지금의 어드미스트레이터에 대한 서브/백업 프로세스로서―메인 프로세스와 지속적으로 시스템을 감시하여 문제를 해결하고 영속성을 유지해주는 서브 프로세스로 구성된 카디날의 바로 그 서브 프로세스였지요. 사실상 근본은 쌍둥이라 볼 수 있는 인격이었는데...

지난 화에서 어드미니스트레이터에 대해 다루었다면, 이번 화는 그녀의 쌍둥이인 카디날에 대한 이야기―그녀가 왜 이곳에 있으며, 무엇을 목표로 하는지를 풀어나갔죠.

그리하여,
키리토와 모종의 거래를 하는데...

작화에 대해서는 별거 없는 자매간의 전투씬(...)이었지만, 왠지 이번 앨리시제이션에서 나온 전투씬 중에 가장 만족스웠어요. 별다른 과장 없이 나름 속도감 있게 잘 표현했네요. 괜히 멋있어 보이려고 안 하니까 훨씬 좋은 느낌? 그 이외에 대부분 정적인 장면들이긴 했지만, 작화 퀄러티는 나쁘지 않았던 것 같아요.

하지만, 내용 진행에 대해서는 크게 실망이에요.

지난 화에 이어, 한 화 전체가 대부분 설명으로 구성되는 편이고 애니메이션이라는 미디어/시간의 한계상 생략이 불가피하다는 것은 이해하지만, 잘려나간 부분이 너무 컸지요.

시스템에 대한 이해도가 좀 높다는 것 이외에는 언더월드에서 특별한 위치/능력을 가진 것도 아닌 키리토를, 그녀가 그렇게 애타게―수많은 백도어를 만들고 위험을 감수하면서까지 만나려 했던 이유나, 기억의 한계를 극복하고 오랜 시간을 홀로 버텨내기 위해 그녀가 해야만 했던 선택과 무엇을 버려야만 했는가에 대한 설명의 누락은...

키리토를 끌어안은 그녀의 감정을 제대로 이해할 수 없게 만들었죠.

또한, 정합기사에 대항하기 위한, 무기의 진정한 힘을 끌어내는 술식을 만들어내는 과정의 묘사도 정말 짜증스러웠고요. 싸구려틱한 연출은 그렇다 치더라도, 그게 과연 뭐하는 행위인지조차 제대로 이해할 수 없게 만든 것은, 매번 느끼는 애니메이션 제작사가 안티라는 느낌을 더욱 공고히 해주기에 충분했답니다.

하아... 다음화도 별로 기대가 안 되네요. (...)

그나마 다행은, 샤롯이 안 잘리고 나왔다 정도? 정작 이야기 진행에서는 거의 묘사도 안 해놓고...


>> 그럼 가자!!!


자매, 어느 쪽이 이긴다 한들 꿈도 희망도 없는 끝을 향해...


다음 화 / 홍련의 기사


좀 긍정적인 감상기가 적고 싶은...
루였어요~♤


P.S.

아스나 안 사람의 결혼을 축하합니다~

덧글

  • jei 2019/01/13 00:51 # 삭제

    제작진들이 안티라기보다 그냥 능력이 한없이 부족한거라고 봐야죠
    1기때도 작가가 설명부족하다고 직접 트위터같은데서 설명하게 만들던 제작진들이잖아요

    선라이즈에서 만든 엑셀월드에선 그런경우 없었잖아요

    다른애니 예기지만 경계선상의 호라이즌같은경우는 원작 안봐도 이해될정도로 잘 만들어서 작가가 감사의 눈물(?)까지 흘리게 만들정도로 잘 만들었던걸보면 역시 누가 제작하냐에따라 꽤 달라진다고 봐야죠

    그나저나 토마츠 하루카 결혼꽤 늦게 할줄알았더니 30되기전에 결혼하는군요. 좀 의외네요
  • 루루카 2019/01/13 12:02 #

    제작하는 쪽과 장르가 안 맞는다 밖에요.

    정말 <경계선상의 호라이즌>이나, <액셀월드>의 애니메이션과 비교하기는 미안할 정도에요.

    결혼 할 사람은 다 하는 법이죠.
    (하고도 공개 안 하는 경우도 적지 않고요~)
    행복하게 잘 살기를~~~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