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G] 건담 DX └ 대지에 세우다



안녕하세요?


이번에는 건담 DX 랍니다.


주중 조립, 그것도 시간이 확보된 덕에 주초에 완성, 토요일 마감제까지는 잘 됐는데... 정작 사진 촬영과 포스팅은 일주일이 밀려버렸군요? 셋팅하고 찍기 시작하면 어떻게되든 될걸, 발동 걸리는게 쉽지 않다는 말씀이죠?



색 분할 잘 돼 있어요. 전작(건담 X)에서 방치(?)되었던 엉덩이 빨간 삼각형 부분까지 말끔하게 부품 분할을 해줬답니다. 리플렉터도 여전히 멋진 방식으로 처리했고요. 단지, 팔 다리의 라디에이터 플레이트는 맥기 등이 적용되지 않은 사출 금색이고 크기도 작아서 아쉬움을 주네요. 도색/뿌릴까 고민하다가 그냥 조립하기로 결정했어요.


담 DX


얼굴에 X 자 형상으로 들어간, 메기 수염은 머리의 구동에 방해를 주지 않아요.


등짐이 보다 크고 무거워진 덕에 자세를 잡기위해서는 신경을 써야 해요.


X보다 훨씬 묵직하면서 멋지게 잘 나왔네요.


간의 포즈들...




쉴드는 정말 쁘띠하게 못생겼는데, 빔 라이플은 건담 중 손꼽을 만큼 멋지게 잘 빠졌다 말씀이에요~




빔 소드를 쥐어주는 것이 조금 불편한 편이에요. 그래도 고정성은 좋아요.
(발도자세는 따로 못 취해봤어요.)




과하지 않으면서 충분한 가동 범위를 확보해주는 어깨라던가 허벅지의 움직임에 의해 발사되는 기믹(?)이 포함되지 않아 불편함이 적었던 스커트 등, 이번에도 포즈 잡으면서 꽤 즐거웠답니다.


블 새틀라이트 캐넌


역시, 건담 DX라면 이 포즈죠!



멋지게 잘 뽑혀나왔네요!


새틀라이트 캐넌이 어깨에 견착되므로, 양 팔의 움직임이 자유로워서 자세 잡기가 훨씬 수월했어요.


맺음

구킷(HG) 이후로 오랜시간 신제품/MG가 나오지 않아 애태우다, 올건담 프로젝트 덕에 HGAW로 발매되고, 다시 한 동안 잠잠한 끝에 MG로까지 나온 것이 어느새 2년 전이군요? 건담 X의 훌륭한 프레임을 그대로 활용한 덕에 상당히 괜찮은 구동성과 관절 강도를 확보하지만, 등짐이 훨씬 크고 아름다운 나머지 허리에 무리가 살짝 가는 편이에요.

자세를 잡을 때 허리를 어떻게 고정하는지가 관건인데, 내부 돌기로 어느 정도 각도를 맞추고 잡아 줄 수는 있지만 자유도가 떨어진다고 할까요? 스탠드에 고정할 때도 고간 부분을 고정하게 되므로, 등짐은 결국 허리 힘으로 버텨야 하다보니 허리 관절에 대한 어느 정도의 보강은 필요해 보여요.

그 이외에 구동 중 스커트가 빠지지 않는 대신 등짐의 스러스터 노즐이 자꾸 빠지는군요? 둥근 관절로 움직이게 돼 있어서 고정해버릴 수도 없다보니, 분실의 우려도 있고 신경이 쓰이는 부분이에요. 발등의 실린더도 일정 각도 이상으로 늘린 상태에서 다시 줄이려면 살짝 걸리는 느낌이 있는데, 조금 수정을 해주는게 좋아요.

아쉬운점을 한 가지 더 꼽아보자면, 리플렉터를 접었을 때 딱 붙지 않고 살짝 벌어진다는 점이랄까요? 위에 사진들 보시면 바로 아실 수 있으실텐데, HGAW에서도 딱 붙여준걸 오히려 MG에서 저래놓으니 역시 반다이(?)랄까 싶기도... 팔/다리 라디에이터 플레이터가 너무 귀여운(...)것도 그렇고요.

너무 아쉬운점만 늘어놓은 것 같은데, 조형은 정말 예쁘게 잘 나왔고 허리만 신경 쓰면, 자립에 무리가 없을 정도의 관절 강도와 자연스러운 포징이 가능한 점 등 역시 신형 MG답게 잘 나왔어요. 오랜시간 만에 나온 건담 DX로서 절대로 부족하지 않다랄까, 오히려 그러다보니 사사로운 아쉬움이 더 커보이지 않은가 싶네요.

건담 DX의 팬이라면 당연히 사야하지 않겠어요!
꼭 만들보세요!!!

으로



리플렉터 붙는 차이 보이죠? 조형적으로는 HGAW에 비해 곡면이 많군요?


책장 한 칸 채우는거 순식간이에요. 역시... MG!!! 어쩌다보니 전부 큰 선생님 아이들이군요?


이렇게 또 한 대의 건담 건조를 마무리한...
루였어요~♤


P.S.


저거 색 분할 저따구로 만든 인간 도대체 누구야! 색 분할을 하려면 제대로 하던가 아니면 하지를 말던가... 그냥 흰색 스커트 그대로 놔두면 될걸 저따위로 해서 사람 골탕먹이는... 사실 저것 때문에 완전 탈력 걸려버린...

! 그러고보니 저 아이도 큰 선생님의...

덧글

  • Shishioh 2017/11/20 14:20 # 답글

    HGUC급 색분할이야기 하시길레 설마 F-91 시북기 혹은 헤리스기....혹은 크봉 2호기 생각했는데.. 삼각형을 보니 ....그아이!군요.
  • 루루카 2017/11/20 14:43 #

    저 아이... 의욕 바닥 상태라 과연 올 해 안에 뽑아낼지 모르겠어요.
    (...)

    그리고 그 다음 순서는, 고기동 포격이 가/능은 한데, 옵션팩이 아직(?) 안 나온 아이죠.
    (대충 이쯤이면 알아맞추실 듯 싶은데...)
  • Shishioh 2017/11/20 15:12 #

    원조빛의날개....그리고 그 다음은 혹시 코어파이터만 4개...?
  • 루루카 2017/11/20 15:15 #

    아~ 코어파이터만 4개는... 좀 고민이에요.
    원조 빛의 날개는, 발매할 때 사 놓은것(일단 거의 마지막 MG)인데...
    코어파이터만 4개를 만들기 위해서는 따로 사야 해서...

    새로운 MG를 사기보다는 밀린 RG 청산을 우선으로 할까 싶기도 하고...
    MG를 산다면, 대지에 서는 아이를 하고 싶다는 생각도...
  • Shishioh 2017/11/20 15:19 #

    대지에서는아이 선택하시는 순간....고기동포격팀에서 건담무쌍팀으로 독트린변경이
    이루어 지시는데 괜찮으시겠습니까?
  • 루루카 2017/11/21 15:15 #

    큰 선생님 아이들이라는 새로운~ 선택지가 될 수도 있지요!!!
    (라지면, 건담, 최소 건담 타잎만 만들고 있으니... 딱히 바뀔 것이 없긴 하네요.)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