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원찮은 그녀를 위한 육성방법 - 10, 11 도서 이야기



안녕하세요?




11권에서 갓토 님의 은총을 한껏 경험한 후 감상기를 함께 올려봅니다.
철저하게 제 취향에 맞춘 사심 가득한 감상기 되겠어요.


10 권은...

나름 충격적인 우타하의 다른 모습이 나왔지만, 그런 성향의 캐릭터가 가지는 너무 왕도적인 모습이기에 사실 큰 반향은 없었다고 해야겠죠. 나름 갭모에와 귀여움을 어필하고 싶었겠지만? 그보다는 토모야가 바라본 우타하에 대한 이상과 망상 사이랄까? 작품 속의 작품 <시원찮은 그녀를 위한 육성방법>에서의 우타하 루트를 그려가는 과정에서,

메구미의 정실로서 그릇과 포용력, 다양한 모습이 돋보이는 한 권이었어요.
저기, 토모야 군

나 말고 다른 사람 앞에서는, 그녀를 생각하며 울지 마. 알았지?
저 두 문장으로 이 한 권은 정리가 되겠네요.


11 권은...

다른 히로인들의 루트를 거쳐 드디어 메인 히로인 루트로 돌입!
앞으로도, 싫은 구석을 보여줄 거야

토모야 군이니까, 보여줄 거야
정말 기나긴 기다림이었다라고 할까요?


시나리오 검토를 빙자한 토모야의 왜곡된 대쉬를, 심연은 은근히 비추지 않으려 하면서 역시 시나리오 검토를 빙자하여 다 받아주는 메구미그 동안도 메구미의 직/간접적인 어필은 수없이 있어왔지만, 이 한 권은 정말 숨이 막혀올 정도로 메구미에게서 눈을 뗄 수 없었어요!
왜, 지금, 이 자리에, 없는 거야


카네

2부로 넘어오면서 전반적으로 가장 큰 영향력을 끼치고 있다고 생각되는, 너무나 넘치는 끼로 인격이 망가져버린 암흑 생명체 같은―토모야에 대한 스탠스가 미묘한 이 캐릭터는, 이 두 권에 있어서도 역시 큰 무게를 가지는군요?

참 재밌는 캐릭터에요. 처음에는 마치 최종 보스?  악역? 처럼 묘사했지만, 결국은... 이 작품을 봐감에 있어서, 개인적으로 가장 이해가 되고 감정 이입이 되는 캐릭터기도 하지요.


품과 작품 사이...

이제 공식적으로 세 권만을 남긴 이 작품, 약간(?)의 굴곡은 있겠지만, 어차피 처음부터 결론은 정해져있었다고 봐야겠고, 그 과정을 즐기는 것이었겠죠.

작품 속의 작품 <시원찮은 그녀를 위한 육성방법>을 만들어가는 과정에서 이오리의 지적(높아진 허들)이자 토모야가 처음부터 추구했던 방향! 다른 모든 히로인을 능가하는 최고의 히로인―그녀를 만들어야 하는 퀘스트를 토모야는, 과연? 클리어 할 수 있을까요?

최소한 이 작품의 때려주고 싶은 작가는, 어느 작품에 내놓아도 메인의 자리를 꿰어차기에 부족함이 없을 우타하나, 민폐덩어리 소꿉친구에 대해, 처음에는 은근히, 어느 순간부터 압도적인 매력으로 정실 자리를 굳힌 갓토라 불리우는 메인 히로인을 만들어냄으로써, 그 퀘스트를 무사히 완수했다 보여지는군요?

자, 그럼 이제 토모야가 그려갈 갓토 메가미의 이야기를 즐겨볼까요?


그러니! 12권, GS 3권 빨리 나와주세요. 현기증 난단 말이에요.


11권 보고 심쿵사할 뻔 한...
루였어요~♤


P.S.

그리고 마지막 장면에서는 반대 의미로 심장이 멎는...

덧글

  • dailymotion 2017/07/23 00:59 # 답글

    이왕이면 프사도 카토로 바꾸셔도 될듯 싶네요! 카토 메구미 무한찬양 하시면요... 아니면 말구요... (에?) 아무튼 사에카노 3기 기다려집니다... (과연...)
  • 루루카 2017/07/23 01:00 #

    압니다! 날이 서신 이유를... (후후훗~)

    그건 그렇고~ 네, 3기 어서 나왔으면 좋겠어요.

    안 낼 생각이면 모르겠지만, 최대한 빨리 나와야겠지요.
  • NovaStorm 2017/07/23 04:50 # 답글

    네타는 자제할려고 합니다만.. 여튼 재미있..(퍽)

    갓토의 정실 폭풍이 불어닥치고 있습니다. 다른 히로인들이 왕창 밀려나고 있..
  • 2017/07/23 09:34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주사위 2017/07/23 07:18 # 답글

    일러마저도 가토편애가 아닌가 싶을정도군요. 스텔스 폭격기는 매우~~~~ 무섭습니다. ㄷㄷㄷ
  • 루루카 2017/07/23 12:01 #

    작품 제목 자체가, 갓토의 갓토에 의한 갓토를 위한 작품인걸요!?

    정말 저렇게 멋지게 조형하다니!!!
  • 아이른 2017/07/23 14:09 # 답글

    소꿉친구라는 유리한 자리에 있으면서도 밀려나버린 에리리..ㅠ
    사에카노 초반에 읽을 때 저는 개인적으로 에리리 응원했었는데 아쉽네요 ㅠ..
    뭐..갓토가 워낙 넘사벽이라 어쩔 수 없지만요...
  • 루루카 2017/07/23 15:30 #

    소꿉친구 관점에서도 솔직히 애매했죠. 이미 밋짱이 있어서...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