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워즈 깨어난 포스를 보고... └ TV · 영화 · 음악



안녕하세요?


※ 작품 내용 유출에 민감하신 분들은 읽지 말아주세요.


극장에서 정말 수년만에 실사 영화를 본 것 같아요.


뭔가 영화에 대한 평을 할만한 지식 수준도 안 되고, 사실 수많은 분들이 이미 분석(...)을 다 해놨으니...


간단히 감상 소감만 밝히자면..


극장에서 꽤 긴 시간의 작품을 감상하며, 시계를 안 봤어요.
(저 실사 영화 볼 때는 지루해서 시계를 자꾸 보는 습관이...)

호불호가 갈리고 여러모로 비평도 받는 듯 하지만, 제 개인적 감상으로는...
즐겁고 재미있게 잘 봤다~
에요.

중간 중간 웃기도 했고, 찡하기도 했고, 과거 트릴로지의 장면들이 연상되기도 했고,
앞으로 나올 이후 이야기들이 궁금해질만큼 시간과 돈이 아깝지 않은 작품을 봤다 평하고 싶네요.

물론, 개연성 같은 부분이나 설명이 부족한 부분 등은
포스의 이끄심
이 아니겠어요?

그리고,
X-WING은 가장 멋진 우주 전투기
라는...


모처럼 즐겁게 영화를 보고 온...
루였어요~♤


P.S.

개인적으로는 EP.1~3 보다 이쪽이 더 재밌었고 기대돼요.


덧글

  • 메탈맨mk2 2015/12/20 00:00 # 답글

    저도 오전에 보고 왔는데 여러모로 클래식 3부작이 생각나는 구성이었는 것 같더군요
  • 루루카 2015/12/20 00:15 #

    네 많은 부분이요. 그런데 그것은 그것대로 좋았던 것 같아요.
  • 주사위 2015/12/20 11:14 # 답글

    모든 부분에 완벽이란 작품은 없으니까요.

    개연성이나 설명부족부분은 망상으로 커버합시다?! (물론 그런 망상은 남에게 강요하지 말아야겠지요.)
  • 루루카 2015/12/20 11:21 #

    세계관, 설정도 분명 중요한 요소이고 저 역시 그런쪽에 꽤나 집착하는 편이지만...

    그건 그거고 일단 한 편의 작품으로서 즐겁게 잘 봤어요.

    이번 에피소드는 상당히 밀도 높게 (시간이 부족할정도로) 짜여있었다 싶어서 좋았고,
    전체에서 보자면 어차피 프롤로그이니 이후 진행을 보면서 평가해야겠죠.

    전반적인 평가가 박한 이유 중,
    그동안 있어왔던 확장 세계관을 무로 돌리고 새로 정립해나가는 과정에서
    여러 감정이 혼재하는 이유도 꽤 크지 않은가 싶은 짧은 소견이에요.
  • 위장효과 2015/12/20 12:04 # 답글

    역시 4,5,6 원판이 진리입지요. (은하적인 솔로들의 모범이라든가 모 타래머리 노안 공주님이라든가...) 그것도 루카스 감독이 쓸데없는 리마스터링한 것들(특히나 에피 6에서 아나킨 얼굴을 왜 바꿨냐고!!!!) 이 붙지 않은 상태로 봐야~~~~

    1,2,3 완결되면서 에피 6 뒤에 붙었던 쓸데없는 제국 전역의 축제 장면이 빠졌다면 이번 에피 7에서 오히려 논란거리가 줄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나부니 코루스칸트니 전 은하계가 축제 분위기로 들썩거릴 정도로 제국이 망했는데 저 퍼스트 오더라니...부활한 공화국이 얼마나 막장이었던 거야? 하는 이야기도 팬덤에 나왔지만 그런 장면이 없었더라면 황제와 베이더경 사후 남은 제국의 잔존세력이 반란연합군 잡으러 나섰다...내지 쓰론 트릴로지를 살릴 수도 있었을텐데.
  • 루루카 2015/12/20 19:27 #

    루카스 감독으로서는 일단 6으로 끝내기를 원했을테니까요.
  • 알트아이젠 2015/12/20 23:38 # 답글

    새로운 3부작 시작에 부족함이 없는 퀄리티더군요. 저도 얼른 정리해야할텐데...
  • 루루카 2015/12/22 00:05 #

    네, 다른 분들처럼 분석... 글을 쓸만한 지식도 자신도 없어서 정말 간략(?)한 소감문 정도로 했지만...
    저 역시 다음 화가 너무 기다려지더군요.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