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코레] 근황(?), 이번에는 미즈호!!! └ 칸코레



안녕하세요?


"E-7이야 어찌되던 난 모르겠어!"라고 손을 놓아버리니 마음이 너무나 편하답니다.


덕분에, 이번에는 미즈호를 찾아 E-3으로 떠날 수 있었어요.


리고...


제게 드랍운이 없음을 다시 한 번 실감하며, 31번째 도전에서 미즈호와 만날 수 있었답니다.

버벅거릴때마다 기대와 실망을 반복했지만, 정작 나올 때는 버벅임 없이 짠 해서 오히려 당황했어요.


그럼 오늘도 포스팅 내용은...


이걸로 대체합니다.


상은...

1. 자원이 그냥 마구 마구 녹아내리더군요?

2. 진수부 최고 레벨, 구축함 중 유다치와 함께 가장 사랑 받는 시구레가 사고를 좀 많이 쳤네요?


이어서 E-2로 진격한...
루였어요~♤


P.S.

E-2는 자원과 고속 수복재가 함께 녹아내리는 장관을 연출중이랍니다!!!

부들부들... 운류...

지난 이벤트에서 91회의 도전에도 끝끝내 실패하고 타임아웃으로 눈물을 훔쳐야했던...

덧글

  • 위장효과 2015/08/27 22:28 #

    아주 나노데스에 시구레에...얘네들이 번갈아가면서 사고치고 있군요.

    (진수부에서 고속 수복재 양동이 100개 운반하기 같은 얼차려를 줘야...)
  • 루루카 2015/08/27 23:01 #

    정말, 이번에는 실수로 레벨 1짜리 끼워서 보낸 이외에는 대파회항 100%를 책임(!) 졌으니...
    시구레가 뭔가 불만(...)이 많은 듯 해요... 더 이뻐해줘야 하나?
  • 위장효과 2015/08/27 23:20 #

    이벤트 끝나는대로 "도쿄급행(2) 30일 다녀오기" 같은 처벌을 해야 정신차릴 겁니다...
  • 루루카 2015/08/28 07:51 #

    그... 그랬다 완전 삐쳐버리면... Y^ Y`...
  • 위장효과 2015/08/28 08:02 #

    그럼 해체(아님 근개수 재료로 갈아넣고)한 다음 새로 레벨1부터 다시 키워야...(이건 뭔 블랙 진수부 놀이?????)

    그러고보니 이노무 망할 이벤트 해역 집중하다 3-5도 못 깼네요...(4-5는 당근이고) 5-5 시도는 아무래도 9월에...

    (그래도 익스트라에 이벤트에 노가다 하면서 설계도도 하나 얻었는데 어디다 쓸지 고민중입니다. 달라고 입벌리고 있는 애들만 해도 후소에 타이게이에 카츠라기에 아부쿠마에 치쿠마에...)
  • 루루카 2015/08/29 02:44 #

    그렇죠? 이벤트가 월을 넘어가니 이게 참 애매해져요.
    하다못해 3-5는 하셔야 할텐데...

    설계도 축하드려요!!! 정말 달라고 손 내미는 아이들 보면 가슴이...

    전, 운류에게 우선 줘야 할 것 같기도 한데...
    (운류 자체보다도 연계 임무에서 나오는 장비들... 이...)

    이대로 가면, 로마/리토리오가 개장도 못하고 반지 받게 생겼어요. 쿨럭...
  • Admiral 2015/08/28 01:56 # 삭제

    5일 연장했다고 하니 마지막 병으로라도해서
    테루즈키 얻기를 바랍니다.
  • 루루카 2015/08/28 07:53 #

    5일 연장은 알고 있긴 한데, 솔직히 감정적으로 E-7 자체에 대해서...

    앞작업에 랜덤에 자체 난이도에... 당췌 왜 그런걸 사서 해야 하나 싶어지더라구요.
    그냥 안하고 말지 뭐 이런?
    (벌써 두 주째 주간 퀘스트 거의 포기 상태고...)

    일단 4-5, 5-5 등 해야 할 것들이나 하려고요.
    자원도 별로 없으니 저거 다 하고 나면 자원 없어서 자연스레 E-7은 포기하겠죠.
  • 주사위 2015/08/28 08:11 #

    역시 자원문제로 E-7은 포기하시는군요.
    파밍은 여러가지로 사람 환장하게 하지요.

    테루즈키가 대공구축함으라서 가져오는 장비는 좋은데 난이도가 이래서 계륵신세를 못 면하겠네요.
  • 루루카 2015/08/28 08:11 #

    아니요. 도전할 자원은 있었어요.

    자원 문제 이전에 E-7 그 자체에 대해서 기분 나빠서 그냥 관두고 그걸로 인해 포기할 수도 있었던 다른 것들을 하는거죠.

    일단, 아무래도 좋다로 다른거 하는거지 직접 포기 선언은 아니지만,
    다른거 다 하고 나면 자연 포기가 되겠죠.

    이벤트 자체가 이렇게 하기 싫기도 드문 것 같아요.
  • 주사위 2015/08/28 08:12 #

    http://gallog.dcinside.com/dmlwls331/156651374127086951003
    이 만화를 보시면서 감정이입하는 일은 안 일어나시길 빕니다...
  • 루루카 2015/08/28 08:15 #

    意味わかんない?なのです。
  • 주사위 2015/08/28 08:24 #

    저거 그린 분도 운류파밍을 위해 E-2를 도는데 클리어 마다 나온 드랍함으로 그린 만화입니다.
    나중엔 아예 의자위에 숫자를 표시합니다.
  • 루루카 2015/08/28 08:27 #

    그건 알겠는데,

    뭐랄까... <World of Warcraft>를 잘 몰라서...
    특히 그 마지막 보스 등장과 칸무스가 무슨 연관관계가 있는지 그런 것들을 모르겠어요.
    중간에 상체/하체 등등 언급이 있는데 그게 무슨 소린지...

    운류... 아마 지난번 도전, 그 전 도전 등등 합치면 저도 만만찮은 횟수를 도전한 것 같은데...
    (세 번의 이벤트... 모두 甲 난이도... 부들부들...)
  • 주사위 2015/08/28 08:41 #

    소환이 덜 된채 싸우게 되어서 상체만 소환된거지요.
    아가노 일러랑 비교하니 자세가 대충 비슷하네요.
    게임내에 정면으로 똑바로 서있는 칸무스 일러자체가 드무네요.

    나카는 소환되지 못한 하체취급이니... "너 해체!" 란 소리겠지요.

    파밍때문에 병으로 파밍하고 갑으로 깨는 사람 많지요.
    병으로 파밍하다가 게이지가 불안하면 다른 난이도로 변경해서 게이지 회복이란 편법을 쓰지요.
    아직 게이지 괜찮겠지하다가 병으로 클리어 해버린 사람도 있어요.
  • 루루카 2015/08/28 10:48 #

    그런 의미가 있군요. 솔직히 잘... 은 모르겠지만...

    병으로 칸무스 먼저 만나고 난이도 바꿔서 클리어하는 테크닉도 알고 있긴 한데...
    그럴 정도로 자원이 넉넉하지는 않다보니 일단 진행이 우선시 될 수 밖에 없는거죠.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