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GAW] 건담 X └ 대지에 세우다



안녕하세요?




일전에 건담 X를 사려 할 때, 디바이더 타입 밖에 없어서 하는 수 없이 디바이더를 구매했었는데, 이번에 새로 들어왔는지 노멀 타입의 건담 X가 보이기에 넙죽 업어왔지요. 완성은 지난주에 했지만, 마감재 작업을 못해서 결국 오늘에야 올리네요. (주중에는 마감재 뿌릴 여력이 없었음.) 퍼스트 건담 이후로 조기종영 당한 비운의 건담이자 DVD도 출시안되고(이후에 나왔나보네요. 수정합니다.) 시리즈도 제대로 안 나오는 안타까운 <기동신세기 건담 X>... 다른 헤이세이 건담들은 나름 팬층이 있는데, 그래도 저는 건담 X를 좋아라한답니다.



내용물이에요. 색분할도 잘 되어있고 좋아보여요. 스티커는 새틀라이트 캐넌 집광판(?)을 위한 홀로그램 스티커가 들어있어서 꽤 큰게 추가되어있네요.



이번에도 역시 부분 도색을 하고 시작했어요. 그래도 몇 번 해봐서 요령이 좀 생기긴 했는데, 붓 도색으로 경계면을 깔끔하게 칠하기가 아직 어렵네요. 좀 더 하다보면 늘겠죠. 그나마 도색할 부분들이 적어서 이번에는 꽤 봐줄만하게 나왔다는데 만족중이랍니다.



이미 디바이더 타입으로 한 번 조립해봤다고 미리 부품을 다듬어놓고 시작했어요. 괜히 조립 중간 중간에 부품 다듬는다고 흐름 끊어지는게 싫어서였다랄까요? 그런데, 신나게 부품을 다듬다가 좀 많이 깎아먹는 사건이... 왠만하면 넘어가겠는데, 그게 하필이면 콕핏 해치에 해당하는 하얀색 전면 부분이라서 결국 그 부품 때문에 킷을 하나 더 구매하는 상황이 발생해버렸답니다. 그러나, 더 충격적인 것은 킷 하나 더 사온것도 조립하기 위해서 심하게 파먹은 부품을 사포로 살살 다듬었더니 적당히 볼만해져버려서 "왜! 하나 더 산거야?" 스런 상황을... (그 돈으로 다른 킷을 하나 더 만들어볼 수 있잖아!?)


마감재는 이제 많이 익숙해진 것 같아요. 과한 욕심만 안 부리면 퀄러티가 점점 나아질 것 같네요. 이번에는 일부 부품에 유광 마감재를 따로 뿌리는 시도까지 해봤는데, (물론 마스킹은 하지 않고 그냥 부품을 분리해서요.) 클리어 부품에는 유광도 뿌리는게 아니라는 평범한 지식을 체험학습으로 깨달았답니다. 쿨럭...


완성 사진 올려봅니다.





역시 건담 X의 디자인은 기동전사스럽게 멋진 것 같아요. 등짐이 좀 주렁주렁이지만...



그리고, 위에 부품 다듬기 사고(...)로 인하여 하나 더 구매하게 된 건담 X는 제공되는 스티커만 붙이고 부품도 니퍼로만 다듬어서 간단히 조립해버렸어요. 어떻게? 위에 공들여서 색칠하고 마감재 뿌리고 한 위에 아이랑 차이가 눈에 띄시나요?


새틀라이트 캐넌...

건담 X라면 역시 새틀라이트 캐넌이지요!!!



그런데, 여기서 한가지 상황이...



왼쪽은 공들여서 만든 아이고 오른쪽은 그냥 기본으로 조립 슥슥한 아인데, 집광판(?) 역시도 공들인 아이는 레터링 툴로 요철을 다 살려주는 작업 + 유광 마감재 투입까지 했지만... 결과는 보시는 바와 같이 그냥 면봉으로 적당히 슥슥 눌러준 오른쪽 아이의 집광판이 더 보기 좋다는 말도 안되는 상황이 발생해버렸어요. 왼쪽 아이는 홀로그램 무늬가 제대로 안 보이죠? (매의 눈으로 째려보면 뭔가 보일지도...)



오른쪽부터 플라스틱, 스티커만 붙인 상태, 툴로 열심히 눌러준 상태인데... 이렇게 보면 홀로그램이 좀 보이는 것 같지만 실제로 펼쳐보면 거의 눈에 안 띄더라고요. 삽질을 거하게 한게 아닌가 싶네요. (저럴거면 그냥 은색으로 도색해버리는거랑 무슨 차이란 말인가!?)

그래도, 이런 장난을 한 번 해봤어요.



무슨 빔병기가 아니라 소화기 뿜는 것 같아보이지만, 그냥 넘어가죠.


이런저런 무기들...



건담이라면, 당연히 빔 세이버죠. 건담 X는 무려 대형 빔 소드(?)랍니다.



이렇게 뽑아내는거에요.



접으면 빔 라이플, 펼치면 실드가 되는 이상 야릇한 물건도 등짐에 매달고 다니죠. 건담 X는 왜? 실드를 저리도 이상하게 유용하는걸까요? (디바이더도 그렇고...)



그 이외에 발칸포도 하나 있고(역시 등짐에 얹혀있음.), 저 벽에 처박히는 훌륭한 포즈(...)는 사실 호버링이라는걸 표현하고자 했던건데, 스탠드 따위를 구매하는데 인색한 결과... (애도를...)

사실 건담 X를 보면서 저 호버링도 방패의 유용(!)과 더불어 불만이었어요. 당췌 무슨 원리로 집광판(?)을 호버링을 위한 추진용도로 유용한단 말인가!? 하면서요.


건담 X들...



이... 이게 아닌데, 원래대로라면, 건담 DX는 없더라도 하다못해, 에어마스터랑 레오팔드가 있어야 하잖아?

사실, 건담 에어마스터는 보유중이긴 한데, 1/144 구킷으로요. 파손이 너무 심각해서 차마 전시가 불가능하고, 그 이외에 1/100 HG로 건담 X도 있지만, 이 역시도 원작에서 지구로 추락한 녀석 수준으로 데미지를 입고 있는지라 사진을 찍기는 어렵더군요. 제가 능력이 없다보니 원작에서처럼 그 아이를 DX로 만들어줄 수는 없는 노릇이고요.


바라는게 있다면...



이 장면을 연출하고 싶은데, G비트를 출시해줄 의향은 없는거니? 반다이야?

아마 안될꺼야... HGAW로 건담 DX도 안 내주는 현실인데 무슨...


차회 예고...

08

대략 뭔지 아실분들은 다 아실 듯? HGUC 임에도 가동범위가 장난이 아니네요?


이렇게 또 한 대의 건담을 추가하는...
루였어요~♤


P.S.

하아... 원래 어제 올렸던 글인데, 밸리 문제 이후, 밸리 재발행이 안 돼서...
몇 번 시도하다가 결국 글 삭제하고 다시 썼네요. -_ -`;;;

이글루스 여!? 운영할 의지가 있긴 한건가???!!!


덧글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