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지텍 G300 사용기(?)~♤ └ 입력기 이야기

>> 로지텍 마우스 사용기(?) 목록


안녕하세요?


얼마전 게임 마우스 하나를 만져본 이후로,
다른 게임 마우스도 궁금하여 이번 기회에 하나 또, 질렀답니다.
(이제는 명분도 안 만든다...)

Logitech Gaming Mouse G300

그러고보니 G100 을 산 것도 어느사이 1년전이네요.
시간이 너무 빨리 간다는 느낌이에요...

사실 G300 의 전 모델이라 할 수 있는 G3 는 레이저 센서였는데,
G300 은 옵티컬 센서로 나왔죠. 이 부분이 조금 아쉽네요.

다행스러운건 G300 초기에 가격이 좀 높아서 부담이었는데,
가격대가 많이 내려왔네요. (그러니 질렀죠...)

해상도는 2500dpi 까지 셋팅이 되는데,
프로필을 마우스 본체 및 PC 에 여러 셋 저장할 수 있고
또, 각 프로필 별로 실시간 선택 가능한 세 가지 모드를 제공함으로써
프로그램 별, 상황별 다양한 셋팅을 사용할 수 있어서 꽤 유용한 마우스네요.
(라지만, 복잡해서 다 무시하고 저처럼 심플하게 쓰는 사람에게는... 무용지물... 쿨럭)

외형은... 그간 달걀 모양이었던 G1, G3, G100 과 달리
허리부(?)가 잘록한 인체공학적 모양에 본격 게이밍 마우스랍니다.

아무튼... 사진부터 올려보도록 할께요~


포장 사진



종이 상자까지 포함된 포장이에요. 차분한 청록색과 검정색으로 조합된 포장이 깔끔히 예쁘네요.

솔직히 별다를 것 없는데 색상만으로 M 시리즈 하위 시리즈에 비해서 고급스러워보인다니...


내용물



하지만, 딱히 든 것은 없음... G100 하고 같네요.

프로그램을 인터넷에서 직접 다운로드 받아야 해요.


마우스 사진













솔직히 작년에 처음 나왔을 때나 가끔씩 마우스 뒤적거리면서 사진으로 봤을 때는...
좀 정신없이 생겼다... 거나 별루라는 느낌이었는데,

사고 싶다는 마음 들고 보니 왠지 괜찮아보였고...
이렇게 직접 만져보니 은근 오밀조밀한게 예뻐요.


바닥 및 기타 부분 사진



게임 마우스 답게 꽤 넓은 면적의 서퍼가 붙어있어서 부드럽게 잘 미끌어진답니다.

바닥 붉은 재질은 바닥쪽은 유광, 측면으로 올라간 부분은 표면 가공을 거칠게 해서 무광인데
보기와 다르게 광 센서가 켜져도 빛이 새어나오지 않네요.

사실 처음 G300 디자인에 마이너스 요소였거든요.
저 붉은 바닥이... 뭐 지금도 꼭 이쁘다고 하기는 그렇지만, 보기만큼 저렴해보이지는 않아요.
나름 포인트를 주는 것 같아 꼭 나쁘지만은 않네요.

센서는 중앙에서 한쪽으로 치우쳐있답니다.



측면 고무 패턴은 육각 형태로 조밀하게 되어있는데, 이 부분은 마음에 드네요.
지금까지 만진 로지텍 마우스 중 가장 촉감이 좋은 패턴이에요.

마감처리도 로지텍 답게 꼼꼼하게 틈새없이 잘 돼있어요. 만족만족...

패턴 중 위에 좀 가늘게 색이 다른 부분은 LED 점등하는 부분이에요.
아래에 사진 나올꺼에요.



USB 커넥터는 특별한 것은 없답니다. (G100 과 같네요. 코드 굵기도 같은 것 같고...)


LED 사진







총 7가지 색상 및 검정(안 켬)을 각 프로파일의 모드별로 선택할 수 있게 되어있어서
어느 모드인지를 색으로 판단하게 되어있어요.

단지, DPI 선택 상태에 대해서는 역시 어떠한 디스플레이적 장치가 없네요.
(이건 좀 아쉽...)

꽤 예뻐요~~~

하지만,



빛 샙니다!!! 실망이에요... 로지텍...


다른 아이들과 비교

비교에 앞서 G300 의 크기는 다음과 같답니다. (출처 : 다나와)



일단 현재 보유중인 게이밍 마우스(로 분류되는) 아이들 떼샷!




G100과 G300

비슷한 시기에 나온 이보다 하위 모델이며, 보편적으로 많이 사용되는 G100 과 비교해볼께요.

참!
다나와에서 G100 사이즈를 보게 되면, G300 보다 많이 크게 표기되어있는데,
실제 비교해보면, 그렇게 차이 안 나요. 표기에 실수가 있는 듯 하네요.




길이는 G100 이 약간 더 길어요.

폭은 G300 이 더 넓고 거기에 허리가 잘록~ 하다보니...
실제 체감적으로는 폭 차이가 많이 나게 되죠.

G100 은 뭔가 두툼한 느낌이라면, G300 은 손에 쏙 들어온다는 느낌을 준다랄까요?





높이는 G300 이 좀 더 높게 보이죠?

실제 체감적으로도 G100 은 일전에 사용기(?)에서도 적었듯이 푹 꺼지는 느낌이 드는 반면,
G300 은 손에 도톰하게 차오는 느낌이라... 좋네요.

뒷 모양을 보시면, 저렇게 허리가 잘록 하답니다.



G300 쪽의 볼륨감에 비해 G100 이 확실히 납작해보이죠?

G300 꽤 글래머러스하다랄까요?



케이블 연결 부분은 G100 에 비해서 훨씬 두툼해졌네요.


G300 의 그립감은 손에 도톰하게 차오면서도 부담되지 않게 쏙 들어오는 느낌이라서
편안하다, 참 좋다는 생각이에요.

이거 잡았다 G1/G100 잡았다 하면, 순간 손이 어색할 정도랄까요?

(옆에 있는 M905 는 중간정도... 허전하지도, 두툼하지도...)


평가

1. 좌/우 대칭

완벽한 좌/우 대칭이죠.

2. 버튼 클릭 감

적당히 가볍게 괜찮아요.
살짝 틱 하는 G100 보다 조금 더 가벼운 클릭음이 나네요.

스크롤 휠은 거의 소리가 안 나다사피 한...
둔중한 스르르륵 소리에 조금 무거운 편인데, 나쁘지 않아요.

반면 스크롤 휠 버튼(3번 버튼) 누르는 감은 꽤 무거운 편이네요?
힘이 좀 들어가야 눌려져요.

3. 무게감

많이 가볍네요. 부정확한 손저울로는 G100 보다 조금 더 가벼운 느낌이에요.
거기에 적지 않은 서퍼 크기가 가세해서 상당히 가볍게 잘 움직여요.

그런데도 불구하고 포인팅/브레이킹은 마음대로 잘 되는 편이에요.

단지, 유선이라서 선의 영향을 좀 받다보니...
선 탄성 때문에 손을 놓았을 때 살짝 밀리거나 하는 경우가 있네요.
유선 자체의 문제기 때문에 뭐, 선 고정해주는 도구 같은거 사용하면 괜찮을 듯 해요.

4. 조작감

현재 1000 DPI / 초당 500 회 / 일반 사용 모드로 잡아놓고
이미지 작업 및 이 문서 쓰고 있는데, 위화감 없이 사용하기 좋네요.

G100 은 막 포인팅이 많이 불안정했는데... G300 은 그런 느낌이 없어요.

테스트로 디아블로 3 를 해봤는데, 만족스럽게 진행할 수 있었어요.
(단, 전 게임을 전문적으로 다루지 못하므로 이 부분은 부정확합니다.)

5. 해상도



> 마우스에 내장 프로파일 :

250 DPI ~ 2500 DPI 사이에서 50 DPI 단위로 각 모드별로 4 단계,
모드별 초당 125 / 250 / 500 / 1000 회 폴링(이라고 해야 하나요?) 중 택일

이 가능하며, 세 가지 모드에 각각의 프리셋과 키 매핑 저장이 가능.

> PC 에 저장되는 프로파일 :

200 DPI ~ 2500 DPI 사이에서 50 DPI 단위로 각 모드별로 최대 5 단계(단계수도 선택 가능)
모드별 초당 125 / 250 / 500 / 1000 회 폴링 중 택일

이 가능하며, 세 가지 모드에 각각의 프리셋과 키 매핑을 저장한 프로파일들을
여러셋 제작하여 핫키 등을 활용 필요에 따라 선택 가능



이며, 모드에 따라서 각 해상도에 기본 / SHIFT 라는 것을 셋팅함으로써
기본 해상도에서 업/다운 및 SHIFT(특정 키를 누르는 동안에만 적용)로 일시적으로 선택 하거나

해상도 순환 선택하는 등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네요.

가령 테스트로 디아블로 3 를 할 때 사용한 모드는

2500 DPI 로 놓고 진행하다 아이템 주울 때만 SHIFT로 500 DPI 를 선택하는
방식으로 사용해봤는데 괜찮았어요
.

그 이외에도 온갖 기능들이 넘쳐나는데... 한 번에 다 테스트해보기도 어렵고...
무엇보다 제가 그렇게 기능들을 많이 사용하지 않다보니 부족한 글을 쓰게 되네요.

아무튼 로지텍답게 프로그램을 참 잘 만들어줬어요.

단지,
그냥 마우스만 꽂아도 Windows에서 기본으로 인식되고 동작하지만...
SetPoint(일반적인 로지텍 드라이버)에서는 이 G300 이 인식되지 않네요.

반드시 Gaming Software 라는 프로그램을 로지텍 사이트에서 받아야 해요.
(CD 제공 하지 않았음.)

6. 착용감

위에 사진부분에서도 적었듯이 길이도 적당히 길고 높이도 있음에도
적절한 굴곡을 넣어서 손에 쏙 들어오는 느낌으로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해요.

오른손 디자인의 마우스들에는 그런 인체공학적인 디자인이 많은데 반해...
양손 사용 가능 대칭 마우스들은 아무래도 제약이 많다보니 그런면이 많이 아쉬웠는데,
무선으로도 이런 디자인으로 일반 마우스 하나 묵직한 아이로 내줬음 싶을 정도에요.
(일단 선이 거슬리는건 어쩔 수...)

물론... 아직도 나의 최고 마우스는 M905 이란다. 절대 실망하지말엉... 내 M905 야~~~

7, 기타

왜 CD 를 안 넣어주냐고요!!!

이런 디자인에 초고속 휠 넣고(물론 좌/우 스크롤 포함), 묵직하게 무선으로 내놓으면...

바로 지른다!!! 두 번 지른다!!!


결론

게이밍 마우스를 많이 사용해본 적이 없고...
특히 마우스의 영향을 많이 받지 않는 게임을 주로 하다보니...
정말 게이밍 마우스 사용기라 보기는 어렵지만,
그래도 약소하나마 고민하시는 분들께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G100 사신다면,
거기 조금 더 보태서 (한 만원 차이 정도 남) 그냥 G300 사시라고 강력히 권해드리고 싶네요.
(제가 G100 쓰다가 짜증나서 뽑아버린 것도 당연히 영향 있습니다.)

항상 공신력 없는 점수지만 좀 먹여보자면...

8.5 점!!! 주고 싶어요.
(기준은 내맘임... 솔직히 양손용으로 잘록한 아이 나와서 정신 못 차리는 중)

물론 훨씬 좋은 게이밍 마우스 잘 쓰시는 분들 보시면 많이 어이없으실 수도 있겠지만
여지껏 최하위 무늬만 게이밍 마우스 가지고 놀던 제 입장에서는
나름 좋은거 써보니 정신 못 차린다고 이해해주세요...


점점 게이밍 마우스 지름신에게 잠식 당하는 중인...
루였어요~♤


P.S.
이러다 주객이 전도돼서 게이밍 마우스 잘 써먹을 수 있는 게임 한다고 덤비는건 아닌지...

덧글

  • DJ 2012/10/13 21:02 #

    마우스쪽에는 영 관심이 없어서인지...
    전혀 모르는 세계의 이야기...
    최근 친구가 카스온라인을 자주하는데 마우스가 안좋다고
    G100을 삿는데; 전 잘 몰겟네요 ㅋ;
  • 루루카 2012/10/13 21:18 #

    G100 이 해상도는 올렸는데...
    포인팅이 영 불안정하더라구요. 물론 사람마다 조금씩 느끼는 차이는 있겠지만...
    가격차이가 그리 크지 않다보니 G300 을 사는게 나아보여요. ^_^`...

    덤으로, 로지텍이나 마이크로소프트 같은데 정품 마우스는
    A/S 기간 3년 안에는 고장시 무조건 신품 1:1 교환이랍니다.
    이것도 은근 커요...
  • Dustin 2012/10/14 14:52 #

    G500 쓰고 있습니다.
    무게추 조정이 가능한것도 좋고, 전체적으로 그냥 만족하면서 쓰고 있습니다..
    G300도 괜찮아 보이네요. 근데 무게추는 없는듯..
  • 루루카 2012/10/14 15:03 #

    네, 무게추는 없고요.
    설명에도 많이 가볍다고 적어놨듯이... 무게를 원하시는 분께는 조금 아쉽죠.
    (마개조로... 안에 무게추를 삽입할 수도 있겠지만...)

    G500 이면 좋은 아이 사용하시네요? 예전 MX 5XX 디자인 계보에다가
    무게추랑 속도 조정등이 들어가 있는 아이라서...

    전 마우스를 주로 왼손으로 사용해서 좌/우 대칭을 상당히 중요시 여기거든요.
    (왼손 디자인을 바랄 수는 없으니까요... 그리고 오른손으로 쓸 일도 있고...)
    그런 관점에서 저정도 디자인으로 나왔다는게 너무 좋아보이네요. ^_^`...
  • Dustin 2012/10/14 15:11 #

    확실히! G500의 경우에는 왼손잡이는 전혀 사용할 수 없는 구조로 만들어져 있으니까요!

    개인적으로는 완전히 오른손잡이라서 G500의 착 달라붙는 느낌은 버틸 수 없습니다.

    다만 무게추에 너무 익숙해져서 PC방 가면 클릭감이 둔해지는 단점이;
  • 루루카 2012/10/14 15:17 #

    네, 그 디자인이 정말 잘 나왔어요.

    MX510 이 아직 집에 있는데, 동생이 그거 마우스 손에 착착 붙어서... 너무 좋아했거든요.
    (지금은 무선 M705 를 사용중이지만...)

    아마... 현 시점에서 무게추 있는 유선 모델은 G9XX 급까지 가셔야 할텐데...
    가격대가 만만찮죠...
    아니면 아예 자체 무게추(배터리)의 무선 모델들이나... ^_^`...
    (G700 이 형태가 많이 유사하죠...)

    아껴주면서 오래오래 사용하세요~~~
  • Dustin 2012/10/14 15:21 #

    크헉, G9XX시리즈?

    확실히 G500일 때가 좋았어요.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구입했으니.. 그리고 무선 마우스는 왠지 조작감이 떨어지는 것 같아서 안 쓰고 말이죠. (그나저나 정말 그런가?)

    진짜 아끼면서 오래오래 써야겠습니다.
  • 최강로봇 도라에몽 2012/10/14 17:30 #

    보기만 해도 이거 비싼 마우스 같다라는 느낌이 팍팍 오네요 저야 뭐 게임을 안하니 게이밍 마우스의 세계란... 멀고 먼 세게네요
  • 루루카 2012/10/14 18:03 #

    기라성(?)같은 게이밍 마우스 세계에 있어서는...
    상당히 저가(?)에 속하지만...

    일반적인 분들이 1~2만원 수준의 마우스를 사용하는걸 생각할 때는
    그보다는 조금 위에 위치하지요. ^_^`...

    그래도 보기보다는 비싸지 않아요.
    참 가격대 효율이 좋다고 생각이 든다랄까요?

    로지텍 마우스는 제일 앞에 숫자가 그레이드 정도라 보시면 돼요.
    (물론 절대적인건 아니지만...)
    300 이면, 그 위로 4, 5, 6, 7, 9 등등이 있답니다.
  • dasdsa 2013/03/15 22:27 # 삭제

    저기 저도 질문하고 싶은데 근데 g1 이랑 많이 차이나나요 g3.00이요 제가 지원 유저라서 지삼백 사용할라고 하는데 이거 영 그립감이랑 둘이 공통점이나 별차이 안나는지 알수 있나요?
  • 루루카 2013/03/15 22:32 #

    그립감 차이 많이 나요.

    G1은 둥글게 빵빵하지만, G300은 전체크기가 G1에 비해서 그리 크지 않으면서 허리 부분이 잘록해서 느낌이 많이 다르거든요. 딱히 어느쪽이 좋다라고 집어말하기는 취향차이라서 어려워요. 주변기기 매장 같은데 가면 전시되어있거나 혹은 상자 포장 상태라도 본체 모양으로 투명 플라스틱이 되어있기 때문에 직접 손으로 잡아볼 수 있을꺼에요. 직접 잡아보고 판단하시는걸 추천드려요.

    그리고 종합적으로 고르라면, 전 G300 쪽이 나은 것 같아요. 추가되어있는 버튼들이 은근 쓰기 괜찮더라구요. G1은 정말 기본적인 성능의 마우스다보니 부담없이 사용하기 좋지만, 살짝 추가 키들이 아쉬운건 사실이거든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