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지텍 M325 사용기(?)~♤ └ 입력기 이야기

>> 로지텍 마우스 사용기(?) 목록


안녕하세요?


사무실에서 놋북용으로 모니터/키보드/마우스를 한 벌 셋팅했는데,
잉여 잉여 하던 마우스가 손에 너무 불편하여 새로 입양하게 됐답니다.
(... 는 사실 명분이고... 그냥 새 마우스가 써보고 싶었다랄까나...)

그리하여 새로 입양된 아이는!!!
Logitech Wireless Mouse M325 로즈!!!

자, 항상 그렇지만... 사진부터 올려본답니다.


포장 사진





보급형 마우스 답게 비닐팩 포장이에요~

사실 이런게 실속있기는... 하죠.



열려면 뒷면에 저렇게 뜯는 위치가 표시되어있어요.
(저걸 못 보고 뜯는다고 물어뜯을 뻔한... 쿨럭...)



이렇게 통조림 열듯 두두둑 깔끔히~~~ 열고 나면,


내용물





커다란 한 장짜리 설명서와 기타 중요 정보(?) 등의 종이와 함께
마우스 본체, 나노 리시버가 들어있답니다.

그런데... 얘도 설치 CD는 역시 없네요.
(지난번 G100도 그렇더니, 딱히 없어서 아쉬운건 없지만... 왠지 허전한건 사실...)


마우스 사진





화살표 모양의 꼬리를 달고 있답니다.









자리동동... 도톰한게 귀엽고 이뻐요~

재질은 손가락/손바닥 닿는 부분은 무광 재질이고
양쪽 옆면은 고무 재질로 되어있고요~



이건 나노 리시버랍니다.
(크기 비교용 100원짜리를 놓아주는 센스~?)

다른 아이들이랑 특별히 다를건 없어요.


바닥 사진



쥐 꼬리의 정체는... 배터리 방전 방지용 마개였답니다.
(구성물에 배터리가 안 보이는 것으로 이미 다들 눈치채셨겠지만...)

배터리 하나로 무려 18개월이나 간다고 하니~ 기대되네요.



배터리 옆의 빈 공간은 바로 이렇게~
나노 리시버를 수납하도록 되어있어요.

센서가 M705 처럼 가운데가 아니라 한쪽으로 치우쳐있네요.
그 이외에 전원 스위치 등도 보이고요.


이전 아이들과 비교



비교에 앞서 M325 의 크기는 아래와 같답니다.



저렇게 보니 정말 빵빵 하네요~


M905 와 M325



현재 제가 애용하고 있는 아이지요.

노트북 등을 위한 휴대성이 강조된 아이들이다보니 실제 크기도 엇비슷하네요.
(물론 M905 를 노트북에서 사용하고 있지는 않답니다.)



길이와 너비는 M905 가 조금씩 더 크고
높이는 M325 가 더 높네요.

무게는 M905 가 더 무겁고요.
배터리 무게가 2배(!)인 점도 작용하리라 보긴 하지만,
뒤에 나올 M705 는 엇비슷한 무게를 보이는 것을 보면...
아무래도 안에 센서/회로 등이 더 무겁지 않을까 하는 혼자만의 추측을...
(M905 는 DARKFILED 를 강조하고 있으니까요~)

둘 다 손에 닿는 부분은 무광 재질이고 옆면은 고무 재질인데,
그 옆면 고무 패턴이 서로 다름으로써 사뭇 다른 느낌이 드네요.

M325 는 고무에 촘촘한 격자 무늬가 파여있어서 좀 더 거친 느낌을 준다랄까요?


M705 와 M325

좌/우 대칭이 아니라서 마우스를 왼손으로 쓰는 전 좀 이용하기가 그렇지만,
그래도 참 마음에 드는 아이죠.



길이와 너비 모두 M705 가 확실히 더 크고 높이는 둘이 비슷하네요.

손으로 잡아보면, M705 는 손바닥 모두에 그립이 있는 반면,
M325 는 짧은 길이로 인하여 그렇지 못하답니다.

신기한건,
배터리(AA)가 2개나 들어간 M705 와 무게감이 비슷비슷하더군요!
(M325 는 AA 1개)

M705 의 경우 AA 2개로 3년 간다고 하고
(현재 다른 M705 가 처음 받은 배터리로 1년 반이 넘어가고 있네요.)
M325 는 AA 1개로 18개월(1년 6개월) 간다고 하니
비슷한 배터리 소모를 보이는 듯 하네요.
(일단 써봐야... 알겠지만...)


스크롤 휠

다른 아이들과 휠 모양을 비교해보면,



휠 크기는 M905 와 비슷하고 M705 보다 조금 작아요.
(위 사진 만큼 차이가 나진 않지만... 음... 오해하기 좋겠다...)

특히, 이번 M325 는 초정밀 스크롤 휠이라는 기술을 적용했다고 하네요.

 

M525(!?) 상품 소개에서 가져온 그림인데... 일단 그게 그거겠죠. (... 근거는 없음...)

일반적인 마우스 휠보다 4배나 많은 72개의 홈을 두고 굴린다는거니까...
결국 한 바퀴 돌리면 다른것보다 4배 빠르다... (... 붉은 색임에도 3배가 아닌 4배군요!?)
는 소리네요.

실제 굴려보니 틱 걸리는 느낌도 상당히 미약해서...
맘잡고 굴리면 휙휙 구르네요.
아무튼 상당히 민감하게 반응하고 당연히 휠 속도가 무척 빠르답니다.

다른 두 아이는 무한 휠을 지원하는데,
굳이 비교하자면, 이 무한 휠에 가까운 느낌이지만, 무한 휠 보다는 더 좋아요.

욕심이라면,
무한 휠 대신 초정밀 휠과 일반 휠이 토글되는 아이가 있으면 좋겠는데...
이건 어려울라나???


평가



사실 여기까지 쓰면서 왠만한건 다 나온 것 같네요.

그래도 정리해보자면~~~

1. 좌/우 대칭

완벽!!! 하답니다.

왼손으로 사용하기에 전혀 거북함이 없어요.
(M905 는 왼쪽에 버튼이 2개 튀어나와있어서 가끔 살짝 거슬리는데...)

2. 버튼 클릭 감

G100 과 같은 스위치를 사용한 것 같아요.
가볍고 맑은 톤의 딸칵 딸칵 소리가 난답니다.

스크롤 휠은 웹 페이지 보기 좋은 초정밀 휠이라는데,
스크롤 속도가 꽤 빠르고 가볍게 움직이지요.
소리도 조용하고요. (가볍게 드드드드드드... 거린다랄까요?)

좀 더 사용해봐야 할 듯 한데... 나쁘지 않아요.
굳이 욕심을 부리자면, 일반 방식과 이 방식을 토글할 수 있으면 좋겠어요.
(확실히 기존의 토글 가능한 무한 휠은 전 좀 별로였지만,
 이번 초정밀 휠은 꽤 마음에 들거든요~~~)

하지만, 호불호가 좀 갈리겠어요.

3. 무게감

아무래도 배터리가 들어가니 무게가 아주 가볍지는 않지요.
비교하자면, G1, G100 같은 유선보다는 살짝 무거운 편이랄까요?
(저울을 하나 장만하던지 해야 하나??? 손저울이 좀 부정확해서...)

4. 조작감

일단 웹 서핑이나 일반적인 용도로는 상당히 좋은 조작감을 보여주네요.

일전에 디자인에 혹 해서 샀던 G100 은 정말 몹쓸 수준의 조작감을 보여줘서
참다 참다 결국 빼버렸는데...
(포인트 떨림, 오버 슛팅 작렬...)

이 아이는 내가 원하는 위치에서 딱 딱 잘 멈춰주네요.
마음에 들어요.

물론 제가 민감한 게임은 하지 않다보니
게임용으로는 잘 모르겠답니다.

5. 무선 인식률

버벅임을 특별히 느끼지 못했어요.
(어디까지나 일반 사용 기준이랍니다.)

단지, 나노 리시버다보니 데스크 탑 본체가 바닥에 있거나 하다면,
USB 확장으로 마우스 가까운 위치에 리시버를 놔두는 편이 좋을 듯 해요.

6. 착용감

손가락 그립으로는 적당한 무게에
손가락 닿는 면의 재질을 신경써줘서 느낌이 좋네요.

그리고, 마우스 높이가 좀 도톰한 덕에
손 전체로 감싸고 사용하시는 분들도 어느 정도 커버해줄 수 있지만...
역시 작은 크기의 한계로 손이 크신 분들은 불편하실 것 같아보이네요.

단지, 옆면 고무 무늬로 인한 느낌은 좀 거슬릴 수도 있겠어요.

개인적으로도 M905 나 M705 의 느슨한 점 무늬(?)가 더 낫지 않을까 싶거든요.

7. 기타

배터리가 오래간다고 하니 기대중이에요.

M905 는 배터리 소모가 꽤 심해서 은근히 신경이 쓰이거든요.
거이 M705 에 필적할 듯 하던데... 맘에 드네요.

그 이외에 이미 사용중인 Unifying 리시버가 있어서
(M905 에서 제공된...)
따로 리시버를 연결하지 않고 시키는대로 전원만 Off/On 했더니 바로 인식돼네요.
^_ ^`... 덕분에 마우스가 셋이나 잡혀있답니다... (쿨럭...)



결론

흠... 앞전 G100 에 너무 실망해서 점수 후하게 주지 말아야지... 라고 생각했는데,
가격까지 고려해서 꽤 마음에 든답니다.

그래서... 10전 만점으로 환산(?)해서... 대략 8.5 점 정도!!!

솔직히 지금 얠 회사로 데려가지 말고 그냥 집에 둘까?
하는 생각까지... 들 정도에요.
(그러면 집 PC 의 마우스 무선화 100% 달성!!!)

왠지 조만간에 이런 글 하나 더 쓸지도...
(응? 또 사고 싶은 마우스가 있는거야?)


모처럼 귀차니즘 극복하고 사용기(개봉기에 가깝잖어!!!)를 올려본...
루였어요~♤

핑백

  • 돛대도 아니 달고~ 삿대도 없이~~~ : 로지텍 M325 사용기 추천글~♤ 2012-12-02 17:38:41 #

    ... ???)마우스/키보드를 좀 따지는데, 하는 일도 그래서 종일 만지작거리기도 하고요.그래서 이거저거 호기심에 사보고... 이렇게 사용기를 올리기도 한답니다.로지텍 M325 사용기(?)~♤다른 분들도 관심이 있으셨던지... 인기글 막내(?)로 등극하고서는...며칠 후 이렇게 추천글로!!!마우스 글은 추천글에 자주 오르는군요...사보고 ... more

덧글

  • 이네스 2012/05/02 06:58 #

    맨날 뜯는부분이 있어도 그냥 쿨하게 칼질해버립니다. 쿨럭.
  • 루루카 2012/05/02 07:59 #

    아... 전 그 말캉말캉한 커터날이 왠지 좀 부담스러워서...
  • 라낭시 2012/05/02 14:32 #

    새 제품을 샀다는 흥분감에 칼을 대기 쉽죠... 저같이 성질 급한 사람은 그냥 칼질합니다.
    슥삭슥삭.
  • 루루카 2012/05/02 14:59 #

    그러시군요... 전, 커터는 정말 최후의 보루(?)라서...
    왠만하면 걍 뜯으려고 노력을... 쿨럭쿨럭...
  • 셔먼 2012/05/03 00:56 #

    동글납작한게 귀엽게 생겼군요. ㅎㅎ
  • 루루카 2012/05/03 10:40 #

    네~ 네~ 그렇죠~~~? 이뻐요.
  • 마우스 2012/07/26 11:05 # 삭제

    살지 고민 중 이었는데.ㅎㅎ. 잘 보았습니다!
  • 루루카 2012/07/26 15:48 #

    잘 보셨다니... 기쁘네요.
    도움이 되셨을지?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